본문 바로가기
  • 창업 및 중소ㆍ벤처기업 전문 미디어
산업/소상공인

온라인 청년상인 기획전 입점 청년상인 100명으로 확대

벤처미디어 2020. 7. 9.

- 동행세일 맞아, 중기부·공단 상품선정 단계부터 온라인 특화상품 발굴
- 젊은시장, 젊은상인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판로지원 추진

온라인 청년상인 기획전_느린 먹거리 부각마을 노지현 대표 ⓒ벤처미디어

[벤처미디어=최한규 기자]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은 지난달 26일부터 11번가와 협력하여 ‘대한민국 동행세일 청년상인 입점 기획전’을 진행 중이다.

 

공단은 동행세일을 위해 11번가 내 전통시장 청년상인 제품을 대상으로 20% 할인쿠폰, 배송비 무료쿠폰 등을 지원하고 있다. 

 

청년상인 입점 기획전 시작 당시 49명이었던 청년상인 입점 수는 현재(7.6)기준 74명으로 늘어났고, 7월말까지 100명으로 확대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기획전은 코로나19로 인해 강화된 비대면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고, 전통시장 청년상인 판매상품들을 함께 홍보하는 것에 초점을 두고 있다.

 

특히, 1913송정역시장의 느린먹거리 by 부각마을(대표 노지현)과 강경대흥전통시장 동훈젓갈마을(대표 신동찬)의 일별 매출액은 동행세일 시작 첫날 매출액 대비 2배 이상 성장(7.5일 기준)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느린먹거리 by 부각마을의 김부각은 이미 수요미식회 방영 등 상품력을 인정받은 제품이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오프라인 매출액이 전년 동일 기간 대비 약 80% 감소한 터였다.

 

노대표는 이러한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클라우드 펀딩, e커머스 등 여러 판매채널들의 입점을 고민하던 중 대한민국 동행세일 청년상인 입점 기획전에 참여하게 되었다.  

 

 “대한민국 동행세일 덕분에 이번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하고 있다. 특히, 저희 상품이 홍보되어 먼저 MD분들에게 연락이 와서 입점 제의를 받는다”며,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준 중기부와 공단에게 고맙다” 라는 이야기를 전했다.

 

신동찬 대표는 “다행히도 대한민국 동행세일 온라인 청년상인 기획전에 참여하여 기대 이상의 성과를 얻게 되었다”면서, “중기부와 공단을 통해 새로운 온라인 판로개척의 기회를 얻게 되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 덕분에 바쁘지만 기쁜 마음으로 일하고 있다.”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활기찬 전통시장, 젊은 전통시장을 위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온-오프라인으로 적극 대응할 수 있는 청년 상인을 육성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 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벤처미디어(http://www.venturemedia.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